• 총판문의
  • 사다리
  • 다리다리
  • 달팽이
  • 로하이
  • 알라딘
  • 파워볼

홈 > ▶ 뉴스 > 스포츠 뉴스
스포츠 뉴스

'리버풀 레전드' 하만, "클롭 감독, 우승 좀 해!"

인포뉴스 0 21 0 0

2890202903_ND2X9Ega_3b154fa7e50ca832922b44688e7bbd938e55797e.jpg 

리버풀의 전설적인 미드필더로 활약 했던 디트마르 하만이 위르겐 클롭 감독에게 일침을 날렸다.

2일(현지 시간) "리버풀 에코" 보도에 따르면, 디트마르 하만은 리버풀의 기나긴 무관을 한탄 하며

위르겐 클롭 감독이 반드시 내년 안에 우승컵을 들어야 한다고 이야기 했다. 

하만은

"클롭은 반드시 우승 트로피를 차지 해야 한다.

그는 시즌 초에 트로피를 들어 올릴 것이라 말 했고, 올 해나 내년에는 들어 올려야한다."

고 덧붙였다.

과거 위르겐 클롭 감독은 리버풀에 부임 하고 첫 공식 기자 회견에서

"리버풀 감독으로서 4년 안에 우승 트로피를 차지 하지 못 한다면, 이 곳을 떠날 것이다."

라고 공언한 바 있다.

클롭은 2015년 10월 리버풀의 사령탑을 맡게 된 이래 안필드에서 3번의 겨울을 보내고 있다.

하만은

"우리는 이제 3년이 다 되어 가는데, 클롭 감독이 계약을 연장 했고, 그로 인해 리버풀의 경기력이나

현재 상황이 약간은 달라졌지만, 여전히 우승컵이 필요하다."

며 수년째 무관에 그치는 친정팀을 비판 했다.

그러면서

"리버풀은 지난 10년 동안 결승이나 준결승전에 올라간 적은 꽤 있다.

그 때 부터 좋은 팀인지 평범한 팀인지가 드러나는데, 마지막 관문을 통과 하지 못 하는게

리버풀에겐 일상이 돼버렸다. 클롭이 온 이후에도 달라지지 않았다."

고 목소리를 높였다.

또한

"클롭은 칩이 다 떨어졌을 때, 게임에서 이기는 심리 상태를 주입 해야 한다."

고 최근 리버풀 전술에 대한 지적을 하기도 했다.

이어 그는 클롭의 리버풀에 대해 '좋지 않은 성적'이라고 평가 하며,

"클롭 또한 2번의 결승전에서 좌절을 맛 봤고, 4강전에서 1번 탈락 했다.

그리고 2번의 FA컵에선 울버햄튼과 웨스트 브롬위치 알비온에게 패해 탈락 했다."

고 설명 했다.

리버풀은 2016년 유로파 리그에서 세비야에게, 리그컵에선 맨시티에게 모두 결승전에서 패배 하며 우승컵을 내줘야 했다.

FA컵에서는 지난 시즌에 이어 이번시즌에도 각각 울버햄튼과 웨스트 브롬위치 알비온에 패하며 32강 탈락의 고배를 마셨다.

하만은 지금의 리버풀이 과거 자신이 뛰던 시절 만큼의 '승리에 대한 무자비함'이 없다고 직격탄을 날리기도 했다.

하만은 리버풀의 2005년 챔피언스 리그 우승과 2006년 FA컵 우승을 이끌며 팀의 황금기를 함께 했었다.

하만의 말대로 지금의 리버풀은 우승과는 거리가 먼 팀이 돼버렸다.

리버풀의 리그 우승은 프리미어 리그 개편전 89-90 시즌이 마지막으로 28년째 무관에 그치고 있다.

FA컵 우승도 05-06 시즌이 끝이며, 챔피언스 리그는 이스탄불의 기적을 이뤄냈던 04-05 시즌이 마지막이다.

가장 최근 우승은 11-12 리그컵 대회다.

그 동안 안필드의 스타들은 리버풀에서 들지 못 하는 '우승컵'을 들기 위해 다른 팀으로 떠났다.

하비에르 마스체라노와 페르난도 토레스, 루이스 수아레스와 라힘 스털링에 이어, 이번 겨울 이적 시장에서

필리페 쿠티뉴 까지.

그들이 리버풀을 떠난 이유는 모두 리버풀에선 '우승컵'이 이룰 수 없는 꿈이었기 때문이다.

그리고 그들은 모두 우승의 꿈을 이뤘거나, 현재 우승컵에 가까워져 있다.

클롭이 공언 했던 4년이 벌써 1년 반 밖에 남지 않았다.

이번 시즌은 FA컵과 리그컵에서 조기 탈락을 했고, 리그에선 1경기 덜 치른 현시점에서 1위 맨시티와 무려 승점 19점차가

벌어져 있다. 챔피언스 리그가 남아있긴 하지만, 객관적으로 리버풀 보다 전력이 훨씬 위 라고 평가 받는 강팀들이

포진 하고 있다.

만일 다음 시즌에도 무관이 계속 된다면, 자연스레 클롭 감독의 사퇴에 관한 이야기가 나올 수 밖에 없다.

하만의 말 처럼, 과연 리버풀이 다음 시즌에는 '우승컵'에 가까워질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 된다.
 

출처 - 국민 일보 / 네이버 스포츠 - 해외 축구

0 Comments

"토토닌자.com 회원님들 꼭 해주셔요!"

01

토토닌자 티비 즐겨찾기 꼭 부탁드립니다.

회원님들이 카페를 좀 더 수월하게 접속하시는데 용이하며, 카페 운영에도 많은 도움이 됩니다^^

02

개인 쪽지나, 메일로 이상한 사이트 추천하시는 분들은 신고해주세요

불순한 의도로 접근하거나 사기가 너무 빈번히 이뤄지고 있습니다. 조심하세요!

03

댓글이나 게시글에 많은 참여 해주세요. 두려워하지 마세요!

댓글은 글을 작성하신 분들께 많은 힘이 됩니다.

또한 여러분들도 픽을 올려보시는 것도 처음이 어렵지 굉장히 재미있고 흥분되는 일 입니다. 

04

가족방이 운영되고 있으니, 언제든 문의 주세요.

토토닌자 카페는 아직 작은 공간이지만, 대규모의 카카오톡 가족방이 있습니다.

참여를 하시면, 분석글이나 결장정보, 그리고 적중픽들을 아무런 제약없이 원하시는 때에 받으실 수 있으니 가족방 참여는 문의해주세요.

05

즐길 곳이 필요하신 분들

픽을 주시는 픽스터 분들은 이런 정보에 도가 트이신 분들 입니다. 아주 잘 알고 계시니 언제든지 문의하세요! 카카오톡 NinjaForce 입니다.



여러분 관심이 더 많은 컨텐츠를 제공할수 있습니다! ;)

더보기
더보기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